본문 바로가기
  1. 홈으로
  2. 지난비엔날레
  3. 2012 대구사진비엔날레
  4. ARCHIVE
  5. 주제전
페이스북

주제전

아더 우 (Athur Ou)

작품설명

아더 우의The Double-Slit Experiment (2012)는 사진, 그리고 손으로 만든 조각으로 이루어진 설치작업이다. 작가는 거의 고전적으로 형식적인 흑백사진을 예상치 않게 조각적인 액자에 넣는다. 이 액자들은 그가 거칠게 만든 작은 조각들을 진열한 좌대와 감응한다. 우는 흥미로운 조각, 그리고 그의 사진에 재현된 시각적이고 추상화된 형식 사이에 시각적 연결점을 설정하고, 사진에 대해 물리적이고 텍스트적인 강조점을 둔다.
목록